홈 > 커뮤니티 > 관객구애단리뷰

관객구애단리뷰

관객구애단리뷰 웰컴(권순희) – 이지선 관객구애위원
2017-09-04 12:22:33
nemaf <> 조회수 175
14.39.255.154

 

영화는 술에 취해 산속에서 비틀대던 아저씨가 현실 세계에서 만나기 힘든 존재의 오두막에 방문하면서 시작된다. 나무인형에게 술잔을 권하며 식사를 이어가던 좀비는 술에 취한 아저씨에게 기꺼이 도움을 제공한다. 팔도 부러뜨리고, 눈알도 빼내는 좀비가 비현실적이긴 하지만 감독의 완성도 높은 작화 실력으로 그럴듯하게 새 생명을 불어넣은 애니메이션 장르라는 점을 고려할 때 실존하는 인물인지는 중요하지 않다. 어수룩한 새벽, 짙은 안개와 겹겹이 늘어선 나무들 사이로 무서운 야생짐승들의 울음소리가 들린다면 숲 속 어딘가 따뜻하게 몸을 녹일 수 있는 공간이 간절할 테니까 충분히 상상 가능한 이야기이다. 아저씨는 술에 취한 채 느꼈던 수많은 위험 속에서도 좀비의 환대에 서서히 안정을 찾게 되고, 다른 생김새와 낯선 공간에서 경계가 느슨해진 틈에 문득 공포를 느끼게 된다. 결국 서둘러 오두막을 나서게 되고, 좀비는 외로운 일상으로 돌아간다. 
 이 영화를 읽어내는 데에 가장 중요한 것은 아마도 제목일 것이다. 마지막 장면은 짧은 시간 동안 익숙하게 반복되어 연출된다. 홀로 쓸쓸한 식사 자리에 앉아 있던 고독한 존재가 반기는 것은 위로가 되는 말, ‘웰컴’이다.
 


 
 
 |  알림-새소식  |  운영자에게 쪽지보내기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제16회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 | (사)대안영상문화발전소 아이공 | 대표 김연호 | 사업자등록번호 : 105-82-18378
서울시 마포구 서교동 330-1번지 2층 (121-836) | 2F 330-1 Seogyo-dong Mapo-gu Seoul Korea (121-836)
TEL 02)337-2870 | FAX 02)337-2856 | E-MAIL igong@igong.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