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미디액트]대세는 웹드라마 3/21 개강!!
2016-03-03 14:05:30
미디액트 <> 조회수 257

미디액트 강좌 소식 / 2016년 3월 

 

 

대세는 웹드라마

3월21일(월)~3월28일(월) 월,화,월ㅣ20:00-22:00(2시간*3회)ㅣ수강료 : 6만원ㅣ강사 : 윤성호, 박관수, 김용 완

 

 

* 배너 이미지 클릭시 강좌신청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특징

 

요즘 재기가 있고 발랄한 사람들은 어디에 모여있나?

둘러보면 꽤 많은 사람들이 웹시장에 몰려있습니다. 그게 웹툰일수도 있고 웹소설일수도 있습니다.

그리고 영화인들과 방송인들을 한자리에 불러 앉힌 웹드라마도 있습니다.

많은 영화인들이 웹드라마 제작 시장으로 눈길을 돌리고 있습니다.

그리고 그들 중에는 영화와 웹드라마 장르를 넘나들며 더 자유롭고 유쾌하게 작업을 이어가고 있는 이들도 있습니다.

 

'대세는 백합' 윤성호 감독, 영화사에서 웹드라마 제작까지 홈런을 친 '기린제작사' 박관수 대표,

독립영화감독에서 웹드라마의 흥행 감독이 된 '연애세포'의 김용관 감독.

웹드라마 현장의 최전방에 있는 이들에게 웹드라마 만들기의 A to Z를 들어봅니다.

 

영화를 바탕으로 활동하다 웹드라마 형식의 시장에 관심이 생기신 제작자, 연출자, 기획자,

웹드라마란 장르가 타 장르와 어떻게 결합되며, 확장되는지 궁금하신 분들이 들으시면 좋습니다.

 

 

강의는 이렇게 진행돼요

 

1. 영화를 바탕으로 활동하면서, 웹드라마 영역에 발을 걸치고 있는 3명의 대표 영화인들이 

제작사, 감독, 기획자의 입장에서 웹드라마 시장을 안내해드립니다.

2. 강의는 단순히 웹드라마 영역을 소개하는 개론보다는 실제 제작 단계별 발생하는 실제적인 고민들을 함께 다루게 됩니다.

3. 나아가 현재는 '웹드라마'라는 타이틀의 형식에 맞춰서 강의가 진행되지만, 

다양한 장르(웹툰, 소설, 다큐 등)와 결합할 수 있는 발상의 자유를 지향합니다.

 

 

커리큘럼

 

 

구분

주요개념

학습내용

필요장비

강사

1회차

3/21(월)

대세는 웹드라마

제작환경

※ 왜 영화사가 웹드라마를 만드나?

- 웹드라마 시장을 어떻게 바라봐야하나?

※ 돈으로 보는 웹드라마

- 제작비의 구성 사례, 수익구조

※ 진정 아이돌 나오는 웹드라마만 살아 남나?

- 시장분석

※ 시작하는 영화인들을 위하여

- 웹드라마 진입 즈음에 충고 격려

고독한

용기

박관수

(기린픽쳐스

대표) 

2회차

3/22(화)

웹드라마

연출의 맛

연출

촬영

편집

※ '나는 어떻게 영화를 만들다 웹드라마를 만들게 되었나?'

- 영화연출과 웹드라마의 연출

※ '조그만 화면, 짧은 시간, 그리고 시리즈'

- 웹드라마 연출시 사전 고려되어야할 조건들

※ 웹툰 원작 웹드라마 제작사례 만담

냉철한

판단력

김용완

(연애세포

연출)

3회차

3/28(월)

출중한 발상

리듬

캐릭터

이야기

※ 정말 내 맘대로 만들어도 될 리가 없잖아

- 우리가 통 속에 든 아마츄어들이라면, 거기에 어떤

미친 낙관론자들이 기약 없는 뽐뿌질을 해주고 있는 거라면

※ 콘텐츠 나고 사람 날 리가 없잖아

- 이 모든 게 그냥 통 속에 든 플러그인들이라면,

거기에 어떤 미친 스토리들이 업자를 던지고 있는 거라면

※ 매대에 올려놓는다고 몰려들 리가 없잖아

- 이 콘텐츠가 통 속에 든 걸작이라면,

어떤 나이브한 우리들이 뚜껑을 덮어놓고 있는 거라면

열린마음/

맑은머리

윤성호

(대세는 백합

등 기획 연출) 

 

 

 

 

영상미디어센터 미디액트

www.mediact.org  02-3141-6300

 

 
 
 |  알림-새소식  |  운영자에게 쪽지보내기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제16회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 | (사)대안영상문화발전소 아이공 | 대표 김연호 | 사업자등록번호 : 105-82-18378
서울시 마포구 서교동 330-1번지 2층 (121-836) | 2F 330-1 Seogyo-dong Mapo-gu Seoul Korea (121-836)
TEL 02)337-2870 | FAX 02)337-2856 | E-MAIL igong@igong.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