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6월 28일, 174회 독립영화워크숍(공동작업 입문과정)의 공개설명회 및 면담 개최
2016-06-14 17:29:48
독립영화협의회 <> 조회수 352

2.jpg

 

물론, 누구나 영화를 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그렇다고 

아무나 영화를 할 수 있는 것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2015년의 전주국제영화제에서 한국경쟁 대상을 수상한 <성실한 나라의 앨리스> 안국진 감독, 이석준

촬영감독과 칸느국제영화제 비평가주간에 참여한 <차이나타운> 한준희 감독에게 공통점이 있습니다.

 

처음으로 영화제작실습의 교육과정에 입문 수료한 것이 독립영화워크숍의 공동작업 이라는 것입니다.

또한 <베테랑>의 강혜정 프로듀서, 류승완 감독, 박정 이사가 독립영화워크숍을 입문 수료하였습니다.

 

한사람의 감독 중심이 아닌, 전 과정을 소통하며 체험하면서 수평적으로 역할을 담당해야 합니다.

그러므로 영화에 입문하려는 비전공자의 영화적 적성을 스스로 평가하고 객관적으로 확인하게끔

하므로 수료 이후, 직업적 전망을 세울 수 있도록 공동작업으로 국내 유일의 제작실습 과정입니다.

 

그래서 누구의 포토폴리오라는 결과물로 영상원과 영화아카데미의 입학을 위한 과정은 아닙니다.

그럼에도 어느 사립대학 영화전공 과정보다 많은 독립영화워크숍 출신이 진학한 것은 사실입니다.

 

   - 독립영화워크숍 2개월/ 입문과정(공동작업) / HD 제작실습 2편

 

매월 지속적으로 진행하는 독립영화워크숍 제작실습은 “정글의 법칙”처럼 생존을 배우게 됩니다.

이론보다 실전에 응용할 수 있는 실습으로 평가에 의한 수정작업과 재평가의 작업이 중요합니다.

교육 실습과정을 완주하면, 앞으로 영화를 계속할 것인지 관두고 볼 것인지 판단할 수 있습니다.

누군가 한번 주는 물고기를 받겠습니까? 아니면 악전고투하여 물고기 잡는 법을 배우겠습니까 !

 

교육내용> 

HD 제작실습 공동작업 입문과정 (첫째 달 강의수업. 둘째 달 제작실습)

7월 4일(月), 개강 (매주 月, 水, 金 10 - 18시 수업/ 제작실습 1개월) 

- 6월 28일(火), 오후 7시 공개설명회 및 면담 과정 의무적으로 1회 참석

 

교육장소> 서울영상미디어센터 (3, 4호선 충무로역 3번 출구에서 20m) 

실습지원> 기획 시나리오 회의실 및 제작실습 촬영, 편집, 녹음 기자재

 

주관> 독립영화협의회 교육분과 (02-2237-0334 http://inde1990.cyworld.com)

후원> 문화그룹 목선재 ? 서울영상미디어센터 ? 영화사 외유내강 ? 영화사 청어람


 
 
 |  알림-새소식  |  운영자에게 쪽지보내기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제16회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 | (사)대안영상문화발전소 아이공 | 대표 김연호 | 사업자등록번호 : 105-82-18378
서울시 마포구 서교동 330-1번지 2층 (121-836) | 2F 330-1 Seogyo-dong Mapo-gu Seoul Korea (121-836)
TEL 02)337-2870 | FAX 02)337-2856 | E-MAIL igong@igong.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