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11월 <멘토 영화인 8인의 특강 5 - 영화와 사회> 영화, 세상을 바꾸다 참여자를 모집합니다
2016-10-11 23:24:33
독립영화협의회 <> 조회수 212

1.jpg

 

11월의 <멘토 영화인의 특강 5 - 영화와 사회>

 

영화, 세상을 바꾸다

 

깜한 감독 데뷔, 갑갑한 제작 현실과 어둠 속 돌파구를 찾고 있는 우리들, 그 험난한 길을 먼저 걸은 이에게 묻는다! 어렵고 치열한 데뷔과정을 거친 감독들과 치열하게 활동하고 있는 멘토 영화인들의 날 것 그대로의 생생한 경험과 조언을 통하여 한국영화의 현실과 전망을 공유하는 시간을 갖는다.

 

2016년 11월 1일 ~ 24일 매주 화, 목요일 19시부터 서울영상미디어센터에서

<멘토  영화인 8인의 특강 5> 진행일정 (90분 강의, 90분 질의토론)

 

1일(화) 이장호 감독

<바람불어 좋은 날>, <바보선언> 등

 

3일(목) 김수현 감독

<귀여워>, <우리 손자 베스트> 등

 

8일(화) 변영주 감독

<낮은 목소리1,2>, <화차> 등

 

10일(목) 김이찬 감독

<동행> 등, "지구인의 정류장" 대표

 

15일(화) 이준동 제작자

<시>, <도희야> 등 "나우필름" 대표

 

17일(목) 김재수 감독

<청야> 등 "꿈꿀 권리 대표

 

22일(화) 김태일 감독

<4월 9일>, <안녕, 사요나라>, <오월애>, 

 

24일(목) 전찬일 평론가

"한국외국어대학교 대학원" 겸임교수

 

2016년 8월의 "데뷔감독 & 멘토 영화인 8인의 특강 4"를 8월 25일(목)의 이준익 감독님의 마지믹 수업을 마친 시점에서 2016년 11월은 "멘토 영화인 8인의 특강 5 - 영화와 사회"를 주제로 특강 강사들과 예비 영화인들이 소통을 시작합니다.

 

지난 2004년을 시작으로 박찬욱, 봉준호, 홍기선 감독님이 연출한 각각의 "올드보이", "살인의 추억", "선택"을 텍스트로 프리-프로덕션, 프로덕션, 포스트-프로덕션으로 구분하여 각각 6시간씩의 릴레이 강의와 질의 토론으로 진행하였는데, 이 특강 수업에 참여하는 교육생들도 전체 특강수업에 100%의 출석률과 강의 평가를 전제하여 인원을 제한하였습니다.

 

그 결과라고 할 수는 없겠지만, 2015년의 전주영화제에서 한국경쟁 수상의 <성실한 나라의 앨리스>의 안국진 감독과 이석준 촬영감독을 비롯하여 칸느영화제에서 비경쟁 부분에 진출한 <차이나타운>의 한준희 감독이 그때 당시의 독립영화워크숍의 공동작업 입문과정의 참여 회원인 예비 영화인으로 특강에 참여하였는데, 지난 11월의 "데뷔감독 & 멘토 영화인 8인의 특강 2" 에 강사로 참여하였습니다. 이에 바쁜 촬영 작업중임에도 불구하고 박찬욱 감독이 특강 의뢰에 강사료와 상관없이 혼쾌히 수락하여 주신 것도 알고보면 초심을 잃지않고 특강이 계속되어왔기 때문이라고 생각합니다.

 

모집인원 : 00명 (참여 신청서에 의한 전체 8강의 참여 자격으로 선발)

신청기간 : 2016년 10월 19일(수) ~ 10월 26일(수)

신청방법 : http://cafe.naver.com/indestudy 에서 참여 신청서 확인

(영화 영상 관련학과 전공생 신청 증명시, 참여 신청 우대)

선발접수 : http://cafe.naver.com/indestudy 에서 28일 선발 공지, 29일 접수

참여회비 : 2만원 (8강 수료 평가 점수 평균 90점의 상위 10%에게 전액 환급)

          1만원 (1강 희망 특강 참여 신청시 2일전 신청하고 접수 의무)

 

주최 영화진흥위원회

주관 독립영화학당 (02-2237-0334), 한국영화아카데미

후원 문화그룹 목선재, 서울 영상 미디어센터, 외유내강, 청어람


 
 
 |  알림-새소식  |  운영자에게 쪽지보내기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제16회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 | (사)대안영상문화발전소 아이공 | 대표 김연호 | 사업자등록번호 : 105-82-18378
서울시 마포구 서교동 330-1번지 2층 (121-836) | 2F 330-1 Seogyo-dong Mapo-gu Seoul Korea (121-836)
TEL 02)337-2870 | FAX 02)337-2856 | E-MAIL igong@igong.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