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10월 16일(水) 김수현, 윤모 감독 단편모음 展 - 독립영화의 재발견
2013-10-11 07:59:00
babdoooo <> 조회수 416


 

매월 3째주 수요일에 정기적으로 개최하는 <독립영화의 재발견>의 10월달 추천 상영작품은

    지난 독립영화발표회에서 참여한 작품의 상영과 토론으로 작업을 이해하고 공유하게 됩니다.

 

 

독립영화의 재발견

 

[작품상영 이후, 만든 이들과 보는 이들의 작품 및 제작과정에 관한 이야기 마당]

 

10월 16일(水) 김수현 • 윤모 감독 단편모음 展 

<18세 이상 관람가>

  

 

연소, 석방, 폭발, 대적할 이가 없는

(50분 / HDCAM / 2012)

 

말을 한다.

그녀는, 늘 물끄러미, 숨도 막히는 구멍 뽕뽕 스튜디오에 초대돼 앉아 홈쇼핑 채널에서 런칭하는 C컵 같은 B컵 브라의 놀라운 효능을 얘기하고, 낡은 부부를 소재로 한 tv 프로그램의 해설자 노릇을 하고, 굴지의 대기업 사내 방송을 낭창낭창 녹음한다.

 

그녀는, 품었던 꿈과 헬륨 가스에 대해, 올빼미와 조울증에 대해, 연기를 통한 생의 암시에 대해, 학습해야 건너는 연애에 대해, 스스로 인터뷰를 시작한다.

그리곤 무언가 숨 쉴 힘을 찾아 가파르고 낯선 골목을 서성인다. 홀가분한 침묵을 만나고.. 싱싱한 몸부림이 몰려들고, 태평소가 불쑥 끼어들며, 침묵과 소리와 몸부림이 만나 펄떡거리는 연희가 된다.

 

키다리 아가씨 (20분 / HD / 2012년)

 

성매매 특별법으로 모두 쫓겨나기 일보 직전의 창녀촌 거리.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들의 소소한 일상은 이어지고 있다.

살길이 막막한 상황에서 주인공 금순은 성병까지 걸려버렸다.

금순은 성병을 전염시키지 않기 위해 약을 먹고

사람들은 성병에 전염 안되기 위해 약을 먹는다.

그리고, 그곳과는 어울리지 않는 소녀 한명이 거리로 들어선다.

금순과 소녀와의 조우.

그 추운 날, 얇은 유리창 너머로 이루어지는 그 둘의 작은 소통.

그리고 아주 사소한 가치....

 

I 언  제 : 2013년 10월 16일(水) 오후 8시 

 

I 어디서 : 강남 독립영화전용관 인디플러스 (http://www.indieplus.or.kr)

             (3호선 신사역 1번출구, 롯데 시네마 內)

 

I 주  최 : 영화공동체 • 독립영화전용관 인디플러스

             (☎ 02-2238-8753  http://indefilms.cyworld.com) 

 

I 관람료 : 5,000원 


 
 
 |  알림-새소식  |  운영자에게 쪽지보내기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제16회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 | (사)대안영상문화발전소 아이공 | 대표 김연호 | 사업자등록번호 : 105-82-18378
서울시 마포구 서교동 330-1번지 2층 (121-836) | 2F 330-1 Seogyo-dong Mapo-gu Seoul Korea (121-836)
TEL 02)337-2870 | FAX 02)337-2856 | E-MAIL igong@igong.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