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6 2016
  • 2015 2015
  • 2014 2014
  • 2013 2013
  • 2012 2012
  • 2011 2011
  • 2010 2010
  • 2009 2009
  • 2008 2008
  • 2007 2007
  • 2006 2006
  • 2005 2005
  • 2004 2004
  • 2003 2003
  • 2002 2002
  • 2000 2000



 
 
홈 > 뉴미디어대안영화제

그날 새벽 안양, 유토피아를 꿈꾸는 사람들 Anyang at the Dawn of the Day: The City Dreaming of a Utopia
 
 

 

 

SCREENINGS

DESCRIPTION

<그날 새벽 안양, 유토피아를 꿈꾸는 사람들>은 평온한 듯 보이는 모습 뒤에 사실은 인간 세계를 세뇌하는 세력이 있다는 가상의 설정 하에, 작가가 상상하는 유희적인 디스토피아의 이야기이다.    

 <Anyang at the Dawn of the Day: The City Dreaming of a Utopia> is a playful story of a dystopia, based on a fictional premise that behind this ordinary and peaceful façade, lurks a dark force that conspires to brainwash the human race.  

 


송상희

사회적 상황과 관계적 맥락을 변이 시켜 작품의 주체로 끌어내는 작업을 한다. 기민한 성찰과 타자의 목소리에 대한 관심을 바탕으로, 한국 근대화에 얽힌 사적 경험과정체성, 성노동자, 신화, 생태 등 폭넓은 주제에 주목한다. 2006-2007년 암스테르담 라익스 아카데미에서 수학했고, 2008년에 에르메스 미술상을 받았다.       

SONG Sanghee

Sanghee Song tweaks social situations and relative contexts to bring these issues to the foreground in her artworks. Based on her power of attentive reflection and interest in the voices of others, she works with a broad range of topics such as her personal experience with Korea’s modernization process, identity, sex workers, myths, and ecosystems. She studied in Rijksakademie for Visual Srts in Amsterdam (2006-2007), and received the Hermès Foundation Missulsang in 2008.

 
 

 
 
 
 |  알림-새소식  |  운영자에게 쪽지보내기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제16회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 | (사)대안영상문화발전소 아이공 | 대표 김연호 | 사업자등록번호 : 105-82-18378
서울시 마포구 서교동 330-1번지 2층 (121-836) | 2F 330-1 Seogyo-dong Mapo-gu Seoul Korea (121-836)
TEL 02)337-2870 | FAX 02)337-2856 | E-MAIL igong@igong.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