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6 2016
  • 2015 2015
  • 2014 2014
  • 2013 2013
  • 2012 2012
  • 2011 2011
  • 2010 2010
  • 2009 2009
  • 2008 2008
  • 2007 2007
  • 2006 2006
  • 2005 2005
  • 2004 2004
  • 2003 2003
  • 2002 2002
  • 2000 2000



 
 
홈 > 뉴미디어대안영화제

순례 Pilgrimage
 
 

 

 

 SCREENINGS

DESCRIPTION

두 물길이 만나는 두물머리, 생명이 탄생하는 그곳에 돌아가는 뒷모습이 있다. 죽음이란 우리가 왔던 처음 그곳으로 돌아가는 것일지도.. 생산만을 강요당하는 이 머리 없는 몸은 과연 누구의 것인가? 누구의 삶인가? 벗어날 수 없는 콘크리트 숫자놀음. 그렇게 탄생하고 또 죽어간다. 

Dumulmeori is where two streams meet. Where there is a birth of life, there is also the appearance behind of one who goes back. Death is perhaps a process of returning to where we came from. We were born lying. We are headless. Who does the headless body solely forced to produce belong to? Whose life is it? Inescapable game of concrete numbers is all around. I have four arms. I also have for legs. Limbs of unknown possessor flail around. That way, people come to the world while others perish.

 


 

김수진

김수진은 ‘한국예술종합학교’ 발레 영재로 선발되어 17세에 대학에 입학하였다. 2005년 프랑스 ‘보르도 국립발레단’에 입단 후 발레리나로 활동하다 2006년 ‘벨라루스 민스크 국립발레단’으로 이적, 2008년까지 ‘솔리스트 발레리나’로 활동했다. 2016년에는 댄스필름 ‘순례’를 연출, 제작하였고 현재 한국문화예술위원회에서 주최하는 ‘한국예술창작아카데미’ 연구생으로 선발되어 공연물 ‘No palm trees on the streets’를 제작 중 이다.

 

KIM Soo-jin

 

KIM Soojin was chosen as a gifted student and entered Korean National University of Arts (K’Arts) at the age of 17. In 2005, she joined the Bordeaux National Opera Ballet and transferred to the National Opera and Ballet of Belarus in 2006, where she performed as a ‘Soloist Ballerina’ until 2008. In 2016, she planned and produced the dance film ‘Pilgrimage’ and has been producing the show performance ‘No palm trees on the streets’ as a research member of Korean Creation Art School managed by the Arts Council Korea.

 

 

 
 
 
 |  알림-새소식  |  운영자에게 쪽지보내기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제16회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 | (사)대안영상문화발전소 아이공 | 대표 김연호 | 사업자등록번호 : 105-82-18378
서울시 마포구 서교동 330-1번지 2층 (121-836) | 2F 330-1 Seogyo-dong Mapo-gu Seoul Korea (121-836)
TEL 02)337-2870 | FAX 02)337-2856 | E-MAIL igong@igong.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