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7 2017
  • 2016 2016
  • 2015 2015
  • 2014 2014
  • 2013 2013
  • 2012 2012
  • 2011 2011
  • 2010 2010
  • 2009 2009
  • 2008 2008
  • 2007 2007
  • 2006 2006
  • 2005 2005
  • 2004 2004
  • 2003 2003
  • 2002 2002
  • 2000 2000



 
 
홈 > 뉴미디어대안영화제

연소 기관 Du Moteur à Explosion
 
 

 

 

 SCREENINGS

DESCRIPTION

자동차 경주, 항공기와 공항, 남자와 여자의 기다림, 하늘을 나는 독수리, 그리고 안개속 들소.
음산한 음악과 고요함. 아날로그 방식의 편집으로 이 모든 것을 조작한다. 전자음의 울림과 진공 속 멈춰진 이미지들의 만남은 긴장감을 유도한다.

Car races, planes and airports, men and women waiting, an eagle in flight, a bison in the fog. Sustained music and silence. Analogical editing, without words, orchestrates it all. The encounter between electronic sonorities and images frozen in a vacuum creates an anxiety-inducing and hypnotic rhythm.

 


도미니크 가뇽

영화감독, 설치작가이자 퍼포먼스 아티스트로서 도미니크 가뇽은 2007년부터 인터넷에서 발췌한 비전통적인 이미지들로 작업을 하였다. 영화의 특이성에 질문을 던지며 형식적인 프레임을 벗어난 작품을 선보인다. 이러한 새로운 방식을 통해, 그는 영화 제작의 관례적인 양식과 이미지의 소비에 대해 문제의식을 던졌다. 1996년 이래로, 그는 신화, 이미지 제작의 한계와 검열, 예술 작업과 관객 사이의 중재 위치 등 다양하고 폭넓은 주제를 다뤄왔다.

 

Dominic GAGNON

As a filmmaker, installation and performance artist, Dominic Gagnon works with non-orthodox images taken from the Internet since 2007. In addition of questioning the specificity of cinema, his work breaks conceptual and formal frames. By these twists, his practice challenges the institutional and cultural modalities of production and consumption of images. Since 1996, his work insists on various themes: mythologies, marginal production of the image and its censorship, the conditions of mediation between the work of art and its spectator.

 

 
 
 
 |  알림-새소식  |  운영자에게 쪽지보내기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제18회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 | (사)대안영상문화발전소 아이공 | 대표 김연호 | 사업자등록번호 : 105-82-18378
서울시 마포구 서교동 330-1번지 2층 (121-836) | 2F 330-1 Seogyo-dong Mapo-gu Seoul Korea (121-836)
TEL 02)337-2870 | FAX 02)337-2856 | E-MAIL igong@igong.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