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뉴미디어대안영화제

자연의 역사 Historia Naturae
 
 

 

 

 SCREENINGS

DESCRIPTION

 타고난 호기심을 주제로 한 작품으로 훌륭한 음악과 묘한 매력을 지닌 짧은 컷들로 이루어졌다. 인간의 알기 쉬운 은유와 더 나아가 자연을 향한 지나치게 인간중심적인 접근을 다룬다.

Brilliant etude on the theme of natural curiosities with a slight ironic undertext beguiling paradigmatic shortcuts. A readable metaphor of human - too human-anthropocentric approach to nature

  


 얀 슈반크마예르  

얀 슈반크마예르는 1934년 9월 4일 체코 프라하에서 출생했다. 프라하 공예 기술학교에서 무대디자인을 전공했고, 프라하 공연예술아카데미에서 인형극 연출과 무대 디자인을 공부했다. 1964년 <마지막 속삭임(The Last Trick)>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애니메이션 작품 활동을 시작했다. 얀 슈반크마예르의 작품 특징은 블랙 유머와 장난기 넘치는 표현이 어우러진다는 점이다. 이러한 특징은 작품 속에서 얀 슈반크마예르만의 독창성과 날카로운 비판적 지성을 돋보이게 한다. 그의 작품 - 영화, 영상 글- 대부분은 체코슬로바키아 초현실주의자 단체의 활동과 연관되어 있다.

 Jan Švankmajer 

JAN  ŠVANKMAJER was born on September 4, 1934 in Prague. His studied at the College of Applied Arts in Prague in the Stage Design Department and at the Prague Academy of Performing Arts in the Department of Puppetry(directing and stage design). A considerable part of the imaginative strength of Jan Švankmajer consists of blasphemous black humour and a playful viewpoint which, together with extra ordinary sensibility and a penetrating critical intellect, form the determining facets of his creative personality. His work, whether film, visual, or literary, is connected with the collective activities of the Czechoslovak Surrealist group.

 

 
 
 
 |  알림-새소식  |  운영자에게 쪽지보내기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제16회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 | (사)대안영상문화발전소 아이공 | 대표 김연호 | 사업자등록번호 : 105-82-18378
서울시 마포구 서교동 330-1번지 2층 (121-836) | 2F 330-1 Seogyo-dong Mapo-gu Seoul Korea (121-836)
TEL 02)337-2870 | FAX 02)337-2856 | E-MAIL igong@igong.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