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6 2016
  • 2015 2015
  • 2014 2014
  • 2013 2013
  • 2012 2012
  • 2011 2011
  • 2010 2010
  • 2009 2009
  • 2008 2008
  • 2007 2007
  • 2006 2006
  • 2005 2005
  • 2004 2004
  • 2003 2003
  • 2002 2002
  • 2000 2000



 
 
홈 > 뉴미디어대안영화제

고래와 어부 The Whale Story
 
 

 

 

※ 본 작품은 대안장르 2: 애니다큐 단편 2섹션에서 묶음 상영되오니, 단편2 섹션 다른 작품들과의 중복예매에 주의 부탁드립니다.

 

DESCRIPTION

한 남자가 샌프란시스코 앞바다에서 암컷 혹등고래와 영혼 교류의 순간을 경험한다. 이것은 진정한 소통의 순간이었을까 아니면 그저 불가사의였을까. 실제 일어났던 이 기묘한 일은 시애틀에 위치한 칼 앤더슨 공원의 지나가는 행인들의 도움으로 16피트 높이의 큰 벽화로 재건되었다.

A fisherman experiences a moment of connection with a female humpback whale in the waters off of San Francisco. Is this an example of inter-species communication or a mysterious fluke? This true story is retold in paint on a 16 foot high wall with the help of the passing public in Seattle's Cal Anderson Park.

 


테스 마틴

테스 마틴은 독립애니메이터로 백 리트 페이퍼, 잉크, 페인트, 모래와 같은 오브제들로 주로 작업한다. 그녀는 세 번의 포컬쳐장학금과 두 번의 시애틀시 장학금 외 다양한 지원금을 수여한 바 있다. 그녀의 영화들은 갤러리 및 전세계 영화제에서 상영되었으며 그녀는 SEAT(시애틀 실험애니메이션팀)의 멤버이다.

Tess Martin

Tess Martin is an independent animator who works with back-lit paper cut-outs, ink, paint, sand or objects. She is the recipient of three 4Culture grants, two City of Seattle grants, and numerous others in support of her films. Her films have displayed at galleries as well as festivals worldwide. She is a member of SEAT, Seattle Experimental Animation Team, a collective of independent animators.


 
 
 
 |  알림-새소식  |  운영자에게 쪽지보내기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제16회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 | (사)대안영상문화발전소 아이공 | 대표 김연호 | 사업자등록번호 : 105-82-18378
서울시 마포구 서교동 330-1번지 2층 (121-836) | 2F 330-1 Seogyo-dong Mapo-gu Seoul Korea (121-836)
TEL 02)337-2870 | FAX 02)337-2856 | E-MAIL igong@igong.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