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안영상예술웹진  |  커뮤니티  |  아카이브  |  ENGLISH

 


  • 2018 2018
  • 2017 2017
  • 2016 2016
  • 2015 2015
  • 2014 2014
  • 2013 2013
  • 2012 2012
  • 2011 2011
  • 2010 2010
  • 2009 2009
  • 2008 2008
  • 2007 2007
  • 2006 2006
  • 2005 2005
  • 2004 2004
  • 2003 2003
  • 2002 2002
  • 2000 2000



 
 
 
 
홈 > 뉴미디어대안영화제

우리는 나를 사랑해 We Love Me
 

 
 
 
홈 > 뉴미디어아트전시제

우리는 나를 사랑해 We Love Me
 
  티켓수량 :

 

 SCREENINGS

  • 8/18(Sat) 17:00 인디스페이스 INDIESPACE

DESCRIPTION

우리는 “나(Me)”를 말했다. 나는 그것이 분명 “우리(We)”였을 거라고 생각한다.

We said “Me.” Then I think it must have been “We.”

 


  

 나윈 노빠쿤 

나윈 노빠쿤은 각광받고 있는 태국 무빙이미지 아티스트이다. 그는 비주얼 아트 작품을 만들기 전 음악과 사운드 디자인 분야에서 굵직한 경험을 쌓았다. 그는 하이퍼-네러티브 컬쳐와 급격하게 변화하는방콕이란 도시에서 성장했으며 이는 그의 작품을 통하여 영향력을 질문한다. 그의 첫 단편영화, When Her Light is Extinguished (2012)는 파리, 뉴욕, 토론토에서 상영된 바 있다.

 Naween NOPPAKUN 

Naween is an emerging Thai moving-image artist. He had considerable experience in music and sound design before moving to visual art. Growing up among hyper-narrative culture and rapid urbanisation of Bangkok, Naween questions their impact through his works. His first short film, When her light is extinguished (2012), has been screened in Paris, New York and Toronto where it won the third prize.

     

  티켓수량 :

 

 SCREENINGS

  • 8/18(Sat) 17:00 인디스페이스 INDIESPACE

DESCRIPTION

우리는 “나(Me)”를 말했다. 나는 그것이 분명 “우리(We)”였을 거라고 생각한다.

We said “Me.” Then I think it must have been “We.”

 


  

 나윈 노빠쿤 

나윈 노빠쿤은 각광받고 있는 태국 무빙이미지 아티스트이다. 그는 비주얼 아트 작품을 만들기 전 음악과 사운드 디자인 분야에서 굵직한 경험을 쌓았다. 그는 하이퍼-네러티브 컬쳐와 급격하게 변화하는방콕이란 도시에서 성장했으며 이는 그의 작품을 통하여 영향력을 질문한다. 그의 첫 단편영화, When Her Light is Extinguished (2012)는 파리, 뉴욕, 토론토에서 상영된 바 있다.

 Naween NOPPAKUN 

Naween is an emerging Thai moving-image artist. He had considerable experience in music and sound design before moving to visual art. Growing up among hyper-narrative culture and rapid urbanisation of Bangkok, Naween questions their impact through his works. His first short film, When her light is extinguished (2012), has been screened in Paris, New York and Toronto where it won the third prize.

     

 
 
 |  알림-새소식  |  운영자에게 쪽지보내기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제19회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 | (사)대안영상문화발전소 아이공 | 대표 김연호 | 사업자등록번호 : 105-82-18378
서울시 마포구 서교동 330-1번지 2층 (121-836) | 2F 330-1 Seogyo-dong Mapo-gu Seoul Korea (121-836)
TEL 02)337-2870 | FAX 02)337-2856 | E-MAIL igong@igong.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