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7 2017
  • 2016 2016
  • 2015 2015
  • 2014 2014
  • 2013 2013
  • 2012 2012
  • 2011 2011
  • 2010 2010
  • 2009 2009
  • 2008 2008
  • 2007 2007
  • 2006 2006
  • 2005 2005
  • 2004 2004
  • 2003 2003
  • 2002 2002
  • 2000 2000



 
 
홈 > 뉴미디어대안영화제

나, 흑인 I, a Negro
 
 

 

 

DESCRIPTION

한 무리의 나이지리아 젊은이들이 일자리를 찾아 코트디부아르로 온다. 트레이치빌에 도착한 그들은 현대 자본문명에 혼돈을 느끼며 빈민가인 아비잔을 헤맨다. 주인공은 미국 배우 에드워드 로빈슨에게 경애를 바치며 자신의 이름도 에드워드 로빈슨이라 부른다. 영화는 에드워드와 그 친구들이 진술하는 자신들의 이야기로 직조된다.

 


장 루슈

본래 프랑스의 민속지학자였다가 영화감독이 된 장 루슈는 현대적 시네마베리테의 아버지로 불리운다. 장 루슈는 대학에서 문학과 공학을 전공하였으며 1940년대 아프리카 서쪽의 원주민 부족들의 삶을 기록하기 위해 16mm 카메라를 들고 아프리카로 향했다. 그는 아프리카를 보는 서구의 정형화된 시각을 거부하고 대상이 스스로를 드러내도록 하는 방식에 대해 고민했다. 민속지영화의 잠재적인 가능성을 발전시킨 장본인.

Jean Rouch 

French ethnographer-turned-filmmaker Jean was the father of modern cinéma vérité. Rouch had degrees in literature and engineering before he became fascinated by African cultures in the early '40s. He saw the camera as a means to accurately and objectively record the lives of West African tribesmen and so went there in the mid-'40s toting a 16mm camera. He has been develped the potential power of filmed ethnographies.


 
 
 
 |  알림-새소식  |  운영자에게 쪽지보내기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제18회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 | (사)대안영상문화발전소 아이공 | 대표 김연호 | 사업자등록번호 : 105-82-18378
서울시 마포구 서교동 330-1번지 2층 (121-836) | 2F 330-1 Seogyo-dong Mapo-gu Seoul Korea (121-836)
TEL 02)337-2870 | FAX 02)337-2856 | E-MAIL igong@igong.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