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안영상예술웹진  |  커뮤니티  |  아카이브  |  ENGLISH

 


  • 2018 2018
  • 2017 2017
  • 2016 2016
  • 2015 2015
  • 2014 2014
  • 2013 2013
  • 2012 2012
  • 2011 2011
  • 2010 2010
  • 2009 2009
  • 2008 2008
  • 2007 2007
  • 2006 2006
  • 2005 2005
  • 2004 2004
  • 2003 2003
  • 2002 2002
  • 2000 2000



 
 
 
 
홈 > 뉴미디어대안영화제

VR변신_VRwandlung VRMetamorphosis
 

 
 
 
홈 > 뉴미디어아트전시제

VR변신_VRwandlung VRMetamorphosis
 
  티켓수량 :

 

VENUE&DATE

문화비축기지 Oil Tank Culture Park

8/15-24 11:00-19:00
*8/15,23 11:00-15:00, Cloesd on Monday

 

‘VR변신 괴테 인스티투트 프라하미카 존슨샤히드 굴라말리의 협력 하에 개발되었으며 주한독일문화원을 후원을 통해 18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에서 전시됩니다.

 

Statement

가상현실 체험전 ‘VR변신’에서는 특별 VR안경을 이용해 다리 여섯 개가 달린 벌레로 변신하는 것을 경험하고 그레고르가 살았던 1915년대 세계로 들어가게 된다. 처음에는 그레고르가 그랬듯 새롭고 낯선 벌레의 몸으로 움직이고 방에 익숙해지는 것을 배워야 한다. 익숙했던 모든 것들이 이상하고 낯설게 느껴진다. 그러는 동안 밖에서는 가족들과 회사 지배인이 문을 열라고 다그치고, 아버지는 언성을 높이기 시작합니다. “그레고르야… 그레고르야, 이제 제발 좀 문을 열거라.” 여러분은 더듬이를 이용해 열쇠를 찾는 데 성공할 수 있을까?

“VR변신을 통해 프란츠 카프카의 작품이 책에서 가상현실로 재탄생합니다. 주인공은 더 이상 그레고르 잠자가 아닌 여러분 자신입니다.” 체코의 신생 스타트업 팀과 함께 이 몰입형 시퀀스를 개발한, 프라하 영화학교의 예술감독이자 영화감독을 맡고 있는 미카 존슨의 설명이다. VR변신에서 다양한 수준의 상호작용을 체험할 수 있다. 360도 전방위를 볼 수 있는 가상현실을 통해 전체 공간을 완전히 탐색하면서 그래픽 트리거 포인트를 사용하여 작업을 독립적으로 진행할 수 있다. 공간 내에서 직접 움직일 수도 있고 그저 바라보기만 할 수도 있다. 가상공간에는 책을 든 회사 지배인, 흰 금속침대, 꽃무늬 벽지, 가방이나 체코 취라우 마을의 종이 누르개 등 소설에 등장하는 것들이 세세하게 구현되었다.

최근 증강현실(VR)의 활용영역은 광범위하다. VR다큐멘터리, 영화, 오락/체험적 요소를 담은 게임 컨텐츠 등이 그것이다. 네마프에서는 체험의 형태를 기반으로 하는 VR매체의 특성을 넘어 영화, 문학, 최근의 사회정치적 이슈 등을 담은 폭 넓은 작품들을 소개하고자 한다. 그 중 한 작품이 프란츠 카프카의 소설 <변신> 을 모티브로 하여 구현한 <VR 변신>이다. 작품은 관객이 <변신>의 주인공 그레고르가 되어 1915년 그의 방으로 떠나도록 한다. 낯선 벌레가 된 관객에게는 열쇠를 찾아 방 밖으로 나가야 하는 미션이 주어진다. 주인공 그레고르가 그랬듯 관객은 낯선 벌레의 몸으로 방에 적응하는 법을 배워야한다. 가족들은 방 밖에서 그레고르를 애타게 부르며 문을 두드리지만 벌레가 된 그레고르는 대답할 수 없다. 손과 발을 제대로 쓰기 위해 방의 이곳저곳을 뒤지며 열쇠를 찾는다. 감독 미카 존슨은 체코의 한 스타트업 팀과 협업하여 ‘몰입형 시퀀스’를 활용한 작품을 구상했고, 그의 의도대로 관객이 작품 속으로 들어가는 순간 손과 발의 장비 착용을 통해 구현되는 완벽한 벌레의 몸, 가족들의 애타는 목소리, 주어진 미션과 시간, 실감 나는 그레고르의 방 등의 요소들이 순간적인 몰입을 유도하여 VR매체의 특성을 돋보이게 한다. 

 

Recently, the application areas of Augmented Reality(VR) are wide. VR documentary, movie, game contents with entertainment/experiential elements. NeMaf will introduce a wide range of works that include films, literature, and recent social and political issues, beyond the characteristics of VR media based on the form of experience. One of them is <VRwandlung> which was realized by the motif of Franz Kafka's novel <Die Verwandlung>. The work allows the audience to be Gregor, the protagonist of <Die Verwandlung> and to leave his room in 1915. The audience who becomes a strange bug is given a mission to find a key and get out of the room. Gregor, the main character, must learn how to adapt to the room with the strange body of a worm. His family call out Gregor out of the room and knock on the door, but Gregor, who is transformed into a worm, cannot answer. To find the key, he goes around the room to use his hands and feet properly. Director Mika Johnson collaborated with a Czech start-up team to envision a work utilizing the 'immersive sequence' and, as his intentions were, the elements of the room such as the perfect worm body, the family’s voices, given mission and time, Gregor's realistic room, etc., induce momentary immersion and enhance the characteristics of a VR medium. 

 


    

미카 존슨

미카 존슨은 수상 경력을 자랑하는 영화 제작자이자 사진가, 작가이다. 아방가르드 단편영화부터 혁신적 가상현실, 내러티브 및 다큐멘터리 영화까지, 그의 영화는 전 세계에 배급되어 왔다. 최근 작품으로는 프란츠 카프카의 ‘변신‘을 각색하여 개발한 가상현실 체험 프로젝트와 아베 코보의 ‘상자인간‘에서 영감을 받은 초현실주의 영화 ‘Confessions of a Box Man‘ 시간에 사로잡혀 알림 기능이 있는 시계를 세계에서 가장 많이 수집한 심리학자 마크 매킨리에 대한 영화 수상작 ‘Forever Professor‘등이 있다. 2011년부터 13년까지, 현재 장편 영화로 제작되고 있는 웹 시리즈 ‘The Amerikans‘ 에피소드 15편을 감독했다. 또한 뉴욕에 기반을 둔 멀티플랫폼 실험 제작실 모먼테크(MomenTech)의 회원으로도 활동하고 있다.

MIKA Johnsom

"Mika Johnson is an award-winning filmmaker, photographer and writer. His films have been distributed worldwide, ranging from avant-garde shorts to innovative virtual reality, narrative and documentary films. Recent works include a virtual reality adaptation of Franz Kafka's "The Metamorphosis," "Confessions of a Box Man," a surrealist feature inspired by Kobo Abe's "The Box Man," and "Forever Professor": an award-winning film on Mark McKinley, a psychologist obsessed with time who has the largest collection of talking clocks in the world. From 2011 - 13, Johnson directed 15 episodes of "The Amerikans": a web series presently being made into a feature film. Johnson is also a member of MomenTech: the New York City-based multi-platform experimental production studio."

   

 

 


  티켓수량 :

 

VENUE&DATE

문화비축기지 Oil Tank Culture Park

8/15-24 11:00-19:00
*8/15,23 11:00-15:00, Cloesd on Monday

 

‘VR변신 괴테 인스티투트 프라하미카 존슨샤히드 굴라말리의 협력 하에 개발되었으며 주한독일문화원을 후원을 통해 18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에서 전시됩니다.

 

Statement

가상현실 체험전 ‘VR변신’에서는 특별 VR안경을 이용해 다리 여섯 개가 달린 벌레로 변신하는 것을 경험하고 그레고르가 살았던 1915년대 세계로 들어가게 된다. 처음에는 그레고르가 그랬듯 새롭고 낯선 벌레의 몸으로 움직이고 방에 익숙해지는 것을 배워야 한다. 익숙했던 모든 것들이 이상하고 낯설게 느껴진다. 그러는 동안 밖에서는 가족들과 회사 지배인이 문을 열라고 다그치고, 아버지는 언성을 높이기 시작합니다. “그레고르야… 그레고르야, 이제 제발 좀 문을 열거라.” 여러분은 더듬이를 이용해 열쇠를 찾는 데 성공할 수 있을까?

“VR변신을 통해 프란츠 카프카의 작품이 책에서 가상현실로 재탄생합니다. 주인공은 더 이상 그레고르 잠자가 아닌 여러분 자신입니다.” 체코의 신생 스타트업 팀과 함께 이 몰입형 시퀀스를 개발한, 프라하 영화학교의 예술감독이자 영화감독을 맡고 있는 미카 존슨의 설명이다. VR변신에서 다양한 수준의 상호작용을 체험할 수 있다. 360도 전방위를 볼 수 있는 가상현실을 통해 전체 공간을 완전히 탐색하면서 그래픽 트리거 포인트를 사용하여 작업을 독립적으로 진행할 수 있다. 공간 내에서 직접 움직일 수도 있고 그저 바라보기만 할 수도 있다. 가상공간에는 책을 든 회사 지배인, 흰 금속침대, 꽃무늬 벽지, 가방이나 체코 취라우 마을의 종이 누르개 등 소설에 등장하는 것들이 세세하게 구현되었다.

최근 증강현실(VR)의 활용영역은 광범위하다. VR다큐멘터리, 영화, 오락/체험적 요소를 담은 게임 컨텐츠 등이 그것이다. 네마프에서는 체험의 형태를 기반으로 하는 VR매체의 특성을 넘어 영화, 문학, 최근의 사회정치적 이슈 등을 담은 폭 넓은 작품들을 소개하고자 한다. 그 중 한 작품이 프란츠 카프카의 소설 <변신> 을 모티브로 하여 구현한 <VR 변신>이다. 작품은 관객이 <변신>의 주인공 그레고르가 되어 1915년 그의 방으로 떠나도록 한다. 낯선 벌레가 된 관객에게는 열쇠를 찾아 방 밖으로 나가야 하는 미션이 주어진다. 주인공 그레고르가 그랬듯 관객은 낯선 벌레의 몸으로 방에 적응하는 법을 배워야한다. 가족들은 방 밖에서 그레고르를 애타게 부르며 문을 두드리지만 벌레가 된 그레고르는 대답할 수 없다. 손과 발을 제대로 쓰기 위해 방의 이곳저곳을 뒤지며 열쇠를 찾는다. 감독 미카 존슨은 체코의 한 스타트업 팀과 협업하여 ‘몰입형 시퀀스’를 활용한 작품을 구상했고, 그의 의도대로 관객이 작품 속으로 들어가는 순간 손과 발의 장비 착용을 통해 구현되는 완벽한 벌레의 몸, 가족들의 애타는 목소리, 주어진 미션과 시간, 실감 나는 그레고르의 방 등의 요소들이 순간적인 몰입을 유도하여 VR매체의 특성을 돋보이게 한다. 

 

Recently, the application areas of Augmented Reality(VR) are wide. VR documentary, movie, game contents with entertainment/experiential elements. NeMaf will introduce a wide range of works that include films, literature, and recent social and political issues, beyond the characteristics of VR media based on the form of experience. One of them is <VRwandlung> which was realized by the motif of Franz Kafka's novel <Die Verwandlung>. The work allows the audience to be Gregor, the protagonist of <Die Verwandlung> and to leave his room in 1915. The audience who becomes a strange bug is given a mission to find a key and get out of the room. Gregor, the main character, must learn how to adapt to the room with the strange body of a worm. His family call out Gregor out of the room and knock on the door, but Gregor, who is transformed into a worm, cannot answer. To find the key, he goes around the room to use his hands and feet properly. Director Mika Johnson collaborated with a Czech start-up team to envision a work utilizing the 'immersive sequence' and, as his intentions were, the elements of the room such as the perfect worm body, the family’s voices, given mission and time, Gregor's realistic room, etc., induce momentary immersion and enhance the characteristics of a VR medium. 

 


    

미카 존슨

미카 존슨은 수상 경력을 자랑하는 영화 제작자이자 사진가, 작가이다. 아방가르드 단편영화부터 혁신적 가상현실, 내러티브 및 다큐멘터리 영화까지, 그의 영화는 전 세계에 배급되어 왔다. 최근 작품으로는 프란츠 카프카의 ‘변신‘을 각색하여 개발한 가상현실 체험 프로젝트와 아베 코보의 ‘상자인간‘에서 영감을 받은 초현실주의 영화 ‘Confessions of a Box Man‘ 시간에 사로잡혀 알림 기능이 있는 시계를 세계에서 가장 많이 수집한 심리학자 마크 매킨리에 대한 영화 수상작 ‘Forever Professor‘등이 있다. 2011년부터 13년까지, 현재 장편 영화로 제작되고 있는 웹 시리즈 ‘The Amerikans‘ 에피소드 15편을 감독했다. 또한 뉴욕에 기반을 둔 멀티플랫폼 실험 제작실 모먼테크(MomenTech)의 회원으로도 활동하고 있다.

MIKA Johnsom

"Mika Johnson is an award-winning filmmaker, photographer and writer. His films have been distributed worldwide, ranging from avant-garde shorts to innovative virtual reality, narrative and documentary films. Recent works include a virtual reality adaptation of Franz Kafka's "The Metamorphosis," "Confessions of a Box Man," a surrealist feature inspired by Kobo Abe's "The Box Man," and "Forever Professor": an award-winning film on Mark McKinley, a psychologist obsessed with time who has the largest collection of talking clocks in the world. From 2011 - 13, Johnson directed 15 episodes of "The Amerikans": a web series presently being made into a feature film. Johnson is also a member of MomenTech: the New York City-based multi-platform experimental production studio."

   

 

 


 
 
 |  알림-새소식  |  운영자에게 쪽지보내기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제19회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 | (사)대안영상문화발전소 아이공 | 대표 김연호 | 사업자등록번호 : 105-82-18378
서울시 마포구 서교동 330-1번지 2층 (121-836) | 2F 330-1 Seogyo-dong Mapo-gu Seoul Korea (121-836)
TEL 02)337-2870 | FAX 02)337-2856 | E-MAIL igong@igong.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