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ROUP_cinema}은 존재하지 않는 그룹디자인 입니다.}
홈 > 뉴미디어대안영화제

어두운 독일 [ˈdʊŋkl̩ˌdɔɪ̯ʧlant]
  주문수량 :




 SCREENINGS

DESCRIPTION

독일 서부에서, “암흑의 독일”은 국가의 반동 지역이였던 과거의 동독을 조롱하는 이름이었다. 오늘날, 이는 주로 과거 이미지를 쇄신하고자 하는 독일 동부를 뜻한다: 공장과 굴뚝의 사라짐, 복지 시설들의 등장, 태양광 판넬 아래 방목된 양. 과거 독일 민주 공화국이였던 할레,비터필드 주변의 산업도시를 지나는 기차 위에서, 그 지역 출신 감독은 카메라와 지역 간의 적절한 거리를 찾고자 한다. 이 여행은 철저한 암흑 속에서 사람들이 일해야 했던 구동독의 영화 제작소에서 시작된다. 

   
In West Germany, "Dark Germany'' was a derisive term for reactionary regions of the country. Today its mostly applied to East Germany with its attempts to change its image: Factories and Chimneys are disappearing, wellness centers are popping up, sheep are grazing under solar panels. But recent past is stored close to the new surface. On a ghost train ride through the former GDR- industrial region around Halle/Bitterfeld, the Dunkeldeutschland-born filmmakers stumbling subjective camera is trying to find the right distance. Starting point of the Journey is the former ORWO film factory, where people used to work in complete darkness.

 


율리안느 야슈노프

 

라이프치히 시각 예술 대학(HGB)에서 사진을 공부하고 있다. 라이프니치 대학교에서 커뮤니케이션과 미디어 과학을 전공해 학사 학위를 받았다.

 

스테파니 슈뢰더

 

그라이프스발트 대학교에서 미술 교육, 미술사, 커뮤니케이션 과학을 공부하고 있다. HGB에서 사진을 전공했다.


 
Juliane Jaschnow

 

Studies in photography at the HGB Academy of Visual Arts in Leipzig. Bachelor’s degree in communication and media sciences from Leipzig University Studies at the Academy of Fine Arts in Vienna with Thomas Heise. Professional Media Master Class of werkleitz Society. Practical training at photopraphy agency OSTKREUZ.

Stefanie Schroeder

Studies in art education, art history, communication science, University of Greifswald. Studies in photography, class of Joachim Brohm, academy of visual arts, HGB Leipzig. Professional Media Master Class, Werkleitz Gesellschaft Hal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