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ROUP_cinema}은 존재하지 않는 그룹디자인 입니다.}
홈 > 뉴미디어대안영화제

이성으로의회귀-구구단 Le Retour a la raison -Multiplication Table
  주문수량 :




 SCREENINGS

  • 08.09 (Tue) 17:00  한국영상자료원 
  • 08.10 (Wed) 15:30  한국영상자료원 

DESCRIPTION

만국 공통인 구구단과 차이와 다름의 근원인 애국가들, 이 둘의 부조화의 조화를 통해 오늘의 정체는 무엇이며 그 속에서 어떻게 영화를 만들어야 하느냐는 원초적 질문을 던지는 메타 실험 영화이다. 누구나 알고 있는 구구단이 한반도를 둘러싼 열강들의 불협화음 같은 애국가들과의 변주 속에서 너무도 집중하기 어려운 텍스트로 드러난다. 20세기 초 만 레이의 작품인 ‘이성으로의 회귀'가 만들어졌던 다다이스트들의 혼돈의 시대가 오늘 우리의 모습과 너무도 닮았다. 쉬운게 너무도 어려워진 세상, 이성으로의 회귀가 필요하다.    

The meta-experimental film throwing the elemental question: “What is the identity of today’s era, through the harmony of dissonance of both the universal multiplication table and the national anthems, the root of differences and distinction and how do we have to produce a film in it? The multiplication table which everybody knows is seen as the text which makes us difficult to focus on in the variations with the national anthems, like dissonance of the great powers surrounding the Korean peninsula. The Dadaists’ chaotic age when 'Le Retour a la raison'(film by Man Ray) was made in the early 20th century closely resembles what we look like today. It is a world where things that were simple came complicated and to produce a film is still in this world. To the world and the experimental films, it is necessary to return to reason.

 


최종한

실험영화 감독이자 연구자. 현재 세명대학교 공연영상학과 교수이며 실험영화연구소 'Lab eX' 대표로 활동 중이다.

CHOI Jonghan 

Experimental Filmmaker and Researcher. Currently teaching in Semyung University as an associate professor. He is working as a president for Experimental Film Institution 'Lab e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