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ROUP_cinema}은 존재하지 않는 그룹디자인 입니다.}
홈 > 뉴미디어대안영화제

봄날 The Spring Day
  주문수량 :




 SCREENINGS

  • 8/17(Fri) 14:30 인디스페이스 INDIESPACE
  • 8/21(Tue) 19:30 인디스페이스 INDIESPACE

DESCRIPTION

<봄날>은 무용수들의 몸짓, 수화통역사의 손짓, 그리고 때론 고요하게 멈춰있고 때론 빠르게 흐르는 광주의 거리가 주인공이다.

<Bomnal; A Spring Day> is the audio-visual poem of dancers’ movements, the sign language interpreters‘ hand gestures, and the street of Gwang-ju(meaning “the City of light”) that sometimes flowing fast or sometimes silently still.

 


오재형 

2015년에 <강정 오이군>, 2016년에 <덩어리>, <블라인드 필름>, 2018년에는 <봄날>, <보이지 않는 도시>를 연출했다. 인디다큐페스티발, 인디포럼, 미쟝센단편영화제, 서울독립영화제,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 씨네에코국제환경영화제 등에서 상영했다. 회화, 영상, 오디오비쥬얼퍼포먼스를 통해 활동을 하고 있다.

 OH Jaehyung 

OH Jaehyung directed <Gangjeong Mr.Cucumber> in 2015, <The Lump>, <Blind Film> in 2016, <A Spring Day> and <Invisible City> in 2018. It was screened at the Indie Docu Festival, Indie Forum, Mise en scene short film festival, Seoul Independent Film Festival, Seoul International New Media Festival and the Cine Eco International Environmental Film Festival. He works in painting, video and audio visual performan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