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ROUP_cinema}은 존재하지 않는 그룹디자인 입니다.}
홈 > 뉴미디어대안영화제

홍이현숙_오픈 전문가 미팅 패널
  주문수량 :




 


 

 홍이현숙 

홍이현숙은 1958년, 대한민국 경상북도 점촌 산골마을 출생이며 대학에서는 조각을 전공했고 현재 서울에 거주하며 작업하고 있다.
최근 몇 년 동안 위안부를 주제로 한 영상작업을 하면서, 위안부 문제와 근대국가, 식민시대, 성폭력 등의 문제와 새롭게 만났다. <우리집에 왜왔니 1,2>, <조촐한 추모>가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