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ROUP_cinema}은 존재하지 않는 그룹디자인 입니다.
홈 > 뉴미디어대안영화제 스크리닝

On The Boundary
 
 

 
 Artist : 반박지은 BANPARK Jieun
 Year : 2019
 Country : Germany
 Running Time : 4min
 Color : color
 Genre : Single Channel Video
 Tags :
 Program : Korean Propose: Post-Narrative

 

일정 2019년8월18일(일) 14:40 롯데시네마 홍대입구 1관 | 2019년8월19일(월) 12:20 롯데시네마 홍대입구 2관 | 인터파크 예매하기

DESCRIPTION

이야기는 71년도에 독일로 왔던 김인선을 보여주며 시작한다. 나는 나보다 40년을 먼저 온 이주민들이 데모를 했던 장소를 방문하고 경계에 대한 퍼포먼스를 보여주면서 성, 인종, 문화적, 사회적 경계에 대해 질문한다.


The film begins with appearing Inseon Kim, who came to Germany in 71. I ask about boundaries by visiting places, where immigrants who came 40 years earlier had demoed and showing performances about boundaries.

 

 


 반박지은 

2010 테이블 위에서의 소리, 2014 산책, 2015 당신과 나의 집, 2018 대교집, 2019 On The Boundary를 만들었다. 현재 베를린예술대학에서 예술과 미디어를 공부하며 독일에서 50년 가까이 살며 간호사로 일했던 김인선과 이수현에 대한 장편 다큐멘터리를 준비중이다.

BANPARK Jieun

Banpark Jieun made Sound on The Table(2010), A Walk(2014), A Home For You And Me(2015), Daekyojip - The Tailor Under The Bridge(2018), and On The Boundary(2019). She studies Art and Media at the Berlin Art University and prepares the documentary film about Kim Inseon and Lee Soohyun, who came to Germany as gast workers and live for nearly 50 yea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