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NeMaf2017 >Award &Juries

시상 및 예선 구애위원 Award & Final Jurie

 

최우수 한국구애 부문 상금  3,000,000원

Best Korean Propose  KRW 3,000,000

최우수 글로컬구애 부문 상금 2,000,000원

Best Glocal Propose   KRW 2,000,000

최우수 글로컬구애X 부문 상상  3,000,000원

Best Glocal Propose X  KRW 3,000,000

한국 대안영화 부문 상금 1,000,000원

Korea Alternative Cinema  KRW 1,000,000

관객구애 부문 상금 500,000원

Audience Propose Award : KRW 500,000

관객구애X 부문 상금 500,000원

Audience ProposeX Award : KRW 500,000

 

: 문호경 MOON Hokyung
: 문호경은 문화예술을 만들고 보여주는 사람, 도시, 공간, 매체, 정책 등 다양한 콘텐츠에 대해 글 쓰고 강의한다. 숙명여자대학교 대학원에서 미술사를 전공했고, 런던 골드스미스 대학교에서 문화산업으로 석사학위를 받았다. 한원미술관, 국립여성사전시관의 큐레이터를 지냈고 현재 독립 기획자이자 문화 컨설턴트로 활동하고 있다.

MOON Hokyung writes and lectures on various contents such as people, cities, space, media, and policy making and showing culture and arts. She studied the history of art at the Graduate School of Sookmyung Women's University and attained a master’s degree after taking a postgraduate course in the culture industry at Goldsmiths College, University of London. She has worked as a curator for the Hanwon Museum of Art and the National Women's History Exhibition Hall. She is currently working as an independent curator and a culture consultant.

: 박재용 PARK Jaeyong
: 서울을 기반으로 활동하는 큐레이터, 필자, 통역자, 연구자이다. 큐레토리얼 콜렉티브‘워크온워크'(2012-)의 설립 멤버이며, 일민미술관에서 큐레이터로 일하며(2013-2014) <토탈리콜: 기록하는 영화, 기억하는 미술관>(2014)을 한국영상자료원, 문지문화원 사이와 공동기획했고, <다음문장을읽으시오>(2014) 등의 전시에 관여했다. 장혜진, 현시원과함께 ‘큐레이팅스쿨서울’(2013)을 진행했으며, 2016년에는 5회안양공공예술프로젝트(APAP5)에서 큐레이터로 일했다. 주요번역서로<마지막 혁명은 없다>(이솔저, 현실문화, 2011) 등이 있고, <frieze>, <아트인컬쳐>등 미술매체에 부정기적으로 글을 싣고 있다.

Jaeyong PARK is a curator, writer, translator, and researcher based in Seoul, South Korea. Park is a founding member of a curatorial initiative Work on Work(2012-) and served as a curator of exhibition at Ilmin Museum of Art (2013-2014). Together with the Korean Film Archive and Moonji Cultural InstitueSaii, Park organized an exhibition Total Recall(2014, Ilmin Museum of Art). In 2013, Park organized Curating School Seoul with Jang Hyejin and Hyun Seewon. In 2016, Park was the curator of 5th Anyang Public Art Project(Anyang, South Korea). Park is also a contributor of domestic and international art magazines including frieze(UK) and art in culture(KR).

: 설경숙 Suan SEOL
:

런던 골드스미스 대학에서 다큐멘터리 제작과 이론으로 석사학위를 받았다. <불편한 식사> 등 단편 다큐멘터리를 연출했고 2012년부터 EBS국제다큐영화제, 서울환경영화제,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 등에서 프로그래머로 활동하였다. 현재 중앙대 첨단영상대학원 박사과정을 수료하고 영상제작과 연구를 병행하고 있다.

Suan SEOL got her master’s degree in Documentary at Goldsmiths College, University of London. After directing short documentaries including Complicated Order, she has worked as a programmer of festivals including EBS International Documentary Festival, Green Film Festival in Seoul, Seoul International NewMedia Festival. Currently as a Ph.D. candidate at graduate school of Chung-Ang University, she is working on both research and filmmaking. 

: 신현진 SHIN Hyunjin
:

1998년부터 2009년까지 쌈지스페이스 1큐레이터, SAMUSO: 전시실장, Asian American Arts Center 프로그램 매니저로 일했다이후 권위를 뺀 미술비평의 내용을 담은 소설을 쓰겠다는 밀리언셀러 소설가 지망생이 되어 2013년에는 연재소설『미술계 비련과 음모의 막장드라마 가 테이크아웃드로잉이 발행한 신문에 실렸다다른 한편자본주의와 현대미술의 제도적그리고 존재론적 관계를 고민하는 글을 쓴다.  이와 관련하여 「사회적체계이론의 맥락에서  대안공간과 예술의 사회화 연구」로 2015 예술학 박사학위를 취득하였다.

She worked at Asian American Arts Center, New York, SSamziespace, and SAMUSO as program manager or curator from 1998-2009. She recently embarked a project to write unauthoritative, novel on art criticism in order to find social meaning of art criticism today. She published first serial novel entitled, "Deadly Tragic Soap Opera of Artworld," Takeout Drawing Newsletter (2013). She holds Ph.D. In Art Criticism and Theories at Hongik Univ. with "Alternative Spaces and Their Socialization of the Arts in the Context of Art as Social System” (2015).

: 임다운 Alba Dawoon LIM
: 서울에서 활동 중인 신진 큐레이터 임다운은 사회와 개인 사이의 상호작용과 이로 인해 촉발되는 현상들에 흥미를 가지고 이를 주제로 한 예술적 실천을 기획한다. 2013년부터 2015년 초까지 대안공간 루프에서 어시스턴트 큐레이터로 근무했으며 2016년 이후 서울시립미술관, 백남준아트센터 등지에서 프로젝트 코디네이터로 근무했다. 신진 작가 및 큐레이터를 위해 스스로 작동하는 플랫폼의 가능성을 실험하고자 2015년 4월부터 독립 예술 공간 이니셔티브 기고자를 운영 중이다. 2016년 홍콩 Para Site 국제 신진 큐레이터 워크숍에 참가했으며, 2017년 독일문화원 주관 동아시아 큐레이터 방문단 프로그램에 초청받았다.

Alba Dawoon Lim (b. 1991) is an emerging curator based in Seoul. Lim curates artistic practices derived from her concern about a phenomenon caused by inter-relationships between the society and the individuals. Her working experiences include an assistant curator at Alternative Space Loop, Seoul from 2013 to 2015 and project coordinator at the Seoul Museum of Art and the Nam June Paik Art Center. She initiated KIGOJA: Independent Arts Space Initiative since April 2015 to experiment a self-organized small- scale platform for emerging artists and curators who have engaging practices but yet relatively unknown in the scene. Lim has participated the 2016 Para Site International Workshop for Emerging Curators and has been invited for the 2017 Goethe-Institut East Asian Curator Visiting Program.

: 정찬철 JUNG Chancheol
:

영화학 및 매체학 연구자. 한양대학교 현대영화연구소 연구교수. 초기영화, 포스트시네마, 시각효과의 언어와 서사, 문화기술학, 영화와 테크놀로지, 매체 고고학, 문화이론, 테크노컬처, 탈식민주의에 관한 학술논문을 발표했다. 공동 학술연구 프로젝트 <영화와 테크노컬처럴리즘>에 참여 중이며, 개인 학술연구로서 <공간-이미지: 알고리듬 복제 시대의 영화 이미지의 존재론>를 진행하고 있다. 현재 단행본『포스트시네마: 21세기 영화의 알고리듬』과 『디지털 시각효과 테크놀로지에 관한 짧은 역사』의 원고를 작성하고 있다. 

Research Professor at Hanyang University. Specialized in Cinema Studies and Media Studies, Chancheol Jung has published essays on post-cinema, early cinema, languages and narratives of visual effects, cultural techniques, cultural theory, cinema and technology, Korean cinema in various journals. He has been involved in a multi-year collaborative research project, “Cinema and Technoculturalism,” and is conducting a individual research project, “The Space-Image: The Ontology of Cinematic Image in the Age of Algorithmic Reproduction.” Also, he is working on the following two monographs: Post-Cinema: the Algorithm of the 21st–Century Cinema and A Short History of The Technology of Digital Visual Effects.

 

 

 
 
 
 |  알림-새소식  |  운영자에게 쪽지보내기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제16회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 | (사)대안영상문화발전소 아이공 | 대표 김연호 | 사업자등록번호 : 105-82-18378
서울시 마포구 서교동 330-1번지 2층 (121-836) | 2F 330-1 Seogyo-dong Mapo-gu Seoul Korea (121-836)
TEL 02)337-2870 | FAX 02)337-2856 | E-MAIL igong@igong.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