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뉴미디어대안영화제 > 뉴미디어대안영화제

상영관 인디스페이스(2017.08.21-25), 탈영역우정국(2017.08.18-22)

이 섹션에서 주목하는 것은 우리의 인식과 개념을 이루는 기호의 작용이다. 기호와 의미¬¬-의 상관관계는 주체와 대상, 맥락에 따라 강화될 수도, 느슨해 질 수도있고 전혀 다른 관계로 전환되기도 한다. 주류매체의 기호들이 의미와 개념의 형성과정을 최대한 비가시화하려는 노력을 하는동안 그 형성 과정에 참여하는 요소간의 틈을 드러내고 전복시킴으로서 개념의 당위성을 질문하는 작업이 많은 작가들에 의해 행해지고 있다. 이 섹션에서는 그러한 시도가 두드러지는 작품, 담론을 촉발시킬 수 있는 작품을 소개한다.

트린T.민하의<베트남잊기>는 베트남에 대해 외부인과 자국민이 갖고있는 스테레오 타입을 형성한 시각이미지와 단어의 전시를 통해, <미래완료>는 언어에 갇혀 스스로에게 부과하는 자기정체성과 사회적 위치를 통해 익숙한 인상과개념의 출처를 질문한다. 다양한 방식의 탐구를 담은 단편 작품들은 발화자에 따라 달라지는 인식의 차이를 정면으로 겨냥하며 말과 행위의 경계를 드러 내거나(<나는독일어로노래하지않아>, <클라이언트, 아티스트, 퍼포먼스>) 말을다른 감각으로 해석해 말이 가진 내재적 의미의 불안정함을 적나라하게 드러낸다(<너의 가로수가 되거나, 너의 베란다울타리가 되거나>). 또한 언어가 가진 매개적이고 파편적인 속성 자체에 대한 묘사(<언랭귀지드 서울>, <대화의 조각>), 사회적 편견이 시각적, 언어적 기호와 함께 개인 안에 깊이 자리잡은 모습의 한 단면(<인터뷰>), 그파편들이 이룬 카오스적인 질서와 분류 안에서 위태롭게 자리하는 삶을 조형적으로 표현한 작품(<줄긋기와 줄지우기>)등이 포함되어 있다. 섬세한 통찰과 대담함으로 재현의 틈을 들여다보는 작품들을 통해 신선한 자극과 새로운 사고의 가능성을 만날 수 있기를 기대한다. (설경숙)

What we notice in this section is the function of the symbols that form our perceptions and concepts. The correlation between sign and meaning may be strengthened, loosened, or turned into a totally different relationship depending on subject, subject, and context. While the symbols of mainstream media try to maximize the invisibility of meaning and the process of formation of the concept, there are many works by many artists who ask questions about the concept by revealing and overturning the elements involved in the formation process. In this section, we introduce works that can prove such an attempt and works and trigger discourse. Trinh T. Minh-ha's "Forgetting Vietnam" is an exhibition of visual images and words that have formed stereotypes of outsiders and their citizens about Vietnam. <Future Perfect> asks the source of the familiar impression and concept through the self-identity and social position imposed on itself by being trapped in language. Narrative works with various types of exploration aim to direct the difference of perception depending on the speaker and reveal the boundary between words and actions (<I Don’t Sing in German>, <Client Performance Artist> It interprets in a sense, revealing the instability of the intrinsic meaning of the horse naked (<Being Your Street Tree or Becoming Your Fence of Veranda>). (Suan SEOL)



1
 
 
 
 |  알림-새소식  |  운영자에게 쪽지보내기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제16회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 | (사)대안영상문화발전소 아이공 | 대표 김연호 | 사업자등록번호 : 105-82-18378
서울시 마포구 서교동 330-1번지 2층 (121-836) | 2F 330-1 Seogyo-dong Mapo-gu Seoul Korea (121-836)
TEL 02)337-2870 | FAX 02)337-2856 | E-MAIL igong@igong.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