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영 프로그램
The rust
신나리
  • 2018
  • KOREA
  • 62min
  • Color
  • Documentary
  • 한국구애전

DESCRIPTION

한국과 일본, 두 나라에는 각각 일광(日光)과 니코(日光)라는 지역이 있다. 이름이 같을 뿐만 아니라, 두 지역 모두 구리광산이 있었으며 한국인의 강제 동원의 역사마저도 닮아있다. 쌍둥이같은 두 지역이 어느 날 붉은 물을 꾸역꾸역 토해내기 시작한다. 현재 한국의 일광(日光)은 침탈의 역사는 잊혀진 채 오염의 문제로 국가 기관에 의해 폐쇄되었다. 일본 니코(日光)는 한국인과 중국인의 노동력 착취의 역사를 지운 채 관광지로 바뀌었다.

In Korea and Japan, there are two regions named ‘Ilgwang’(日光) and ‘Niko’(日光), respectively. In addition to having the same name, both regions had copper mines and even the history of forced mobilization of Korean laborforces resembled each other. One day, both two regions like twins start vomiting red water. Currently, Korea's Ilgwang has been closed by state agencies due to pollution problems while the history of invasion was forgotten. Japan's Nikko has transformed to a tourist destination, clearing the history of the exploitation of Korean and Chinese laborforces.

ARTIST'S NOTE

어느 날 내가 사는 마을에 일제시대 강제 동원지가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된다. 내가 사는 곳이 역사책에서 배운 착취와 수탈이 일어난 장소였다는 사실에 처음에는 그 사실이 놀라웠고 공포스러웠다. 그런데 생각해 보면 새삼스러울게 없었다, 내가 그 시대에 태어났으면 내가 밟고 있고 움직이는 모든 땅이 폭압의 공간이었다. 아직도 지구촌에는 분쟁과 전쟁이 일어나고 있다. 나는 제국주의 시대의 식민지로서 수탈의 공간인 ‘일광’의 과거와 현재를 알리고자 작품을 시작했다. 그것은 한국인에게 망각되고 일본인에게 미화되는 역사의 ‘녹’을 벗겨내고자 하는 나의 의식이다.

One day, I find out that my village has a place of forced labor mobilization during the period under the Japanese colonial rule. At first, it was astonishing and frightening when I discovered that the place I lived in was a place where exploitation and looting that I had learned from the history books took place. But when I think about it, there is nothing new about it. If I was born at that time, all the land I stepped on and moved around was the space of oppression. Conflicts and wars are still taking place in the global village. I started my work to announce the past and present of 'Ilgwang', a space of looting in a colony during the era of imperialism. It is my consciousness to remove the “rust” of history that is forgotten by Koreans and beautified by Japanese.

ARTIST

  • 신나리SHIN Nari

    사람의 숨결과 공간, 시간의 결을 담는 다큐 작업이 좋아서 하는 중이다. 단편 극영화와 다큐멘터리들을 제작했으며 2018년 Dreamer Lifetime Achievement Award; Trailblazers Award 등에서 수상한 경력이 있다.

    The artist is doing the documentary work because he like that it contains the human breath and the layors of space and time. Directed some short films and documentary films, and awarded 'Dreamer Lifetime Achievement Award; Trailblazers Award'.

TICKETING

일정
8월 23일 (일) 16:40
8월 25일 (화) 20:20
장소
메가박스 홍대 3관
등급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