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영 프로그램
Birdsaver Report Volume 1 버드세이버 보고서 제 1장
최희현
  • 2020
  • 한국, 미국
  • 8min
  • Color
  • Experimental Docu
  • 뒷산의 괴물: 같이 사는 것에 대하여 중단편

DESCRIPTION

관객 앞에는 야생조류의 투명 방음벽 충돌에 의한 폐사 문제를 다루는 푸른색의 보고서가 놓인다. 페이지를 넘기는 손이 등장하고, 두 손은 보고서를 따라 종이를 자르고 물건을 옮기고 그림을 그린다. 새들이 유리창에 부딪히는 동안 관객은 무엇에 부딪히고 있는가?

The audience encounters a report in blue pages discussing the death of wild birds caused by collisions with transparent soundproof walls. Two hands appear to turn the pages, cut the paper, move the objects and paint, following the text from the report. While birds fly towards a transparent wall, what is the audience colliding with?

ARTIST'S NOTE

버드세이버란 한국의 고속도로 위 투명 방음벽에 야생조류의 충돌로 인한 폐사를 방지하기 위해 부착되는 새 형상 스티커의 명칭이다. 본 비디오는 이러한 생태학적 현상을 다룬 정부 보고서에서 출발해 무빙 이미지란 무엇인가에 대한 질문에 개념적으로 접근한다. 영화는 실재와 가상, 또는 물질성과 비물질성이 복잡하게 섞여 만들어진다는 관찰 아래, 버드세이버 보고서 제 1장은 영상을 인지 및 감각하는 과정을 해부함으로써 무빙 이미지를 바라보는 또 하나의 관점을 이야기한다.

The term ‘Birdsaver’ comes from the name of the indication stickers that are put on sound-proofing glass walls at highways in South Korea to prevent the death of wild birds colliding to the glass. The video starts with text excerpted from a governmental report illustrating the current ecological phenomenon, then gradually transforms into a conceptual inquiry of what is cinema. Starting from the observation that cinema is a complex combination of the physicality and virtuality, or materiality and immateriality, Birdsaver Report Volume 1 intends to dissect the process of perception and appreciation to highlight a perspective of viewing moving image work.

ARTIST

  • 최희현

    최희현은 로스앤젤레스와 서울을 기반으로 작업하는 영상 작가이다. 서강대학교 아트앤테크놀로지학과를 졸업했으며 현재 캘리포니아 인스티튜트 오브 더 아츠 (칼아츠) 필름앤비디오 전공 석사과정을 밟으며 비디오아트와 실험영화 작업을 이어나가고 있다. 최근의 작업들을 서울독립영화제, 인디포럼, 미국 샌디에고 언더그라운드 영화제를 포함한 다양한 국내외 영화제를 통해 발표하고 있다.

    She is a filmmaker based in Los Angeles, CA, and Seoul, South Korea. She is currently an MFA candidate in Film&Video at California Institute of the Arts. Choi has graduated in Art&Technology at Sogang University in Seoul, where she studied media art and then moved on to work on film. Her films are screening in venues around the world, including Seoul Independent Film Festival, IndieForum Film Festival, and San Diego Underground Film Festival.

TICKETING

장소
메가박스 홍대 3관
등급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