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영 프로그램
Crane elephant 포크레인 코끼리
정지숙
  • 2018
  • Korea
  • 8min 00sec
  • color
  • Animation
x

ARTIST'S NOTE

평화롭던 마을에 어느날 거대한 기계들이 몰려와 마을의 숲을 파괴하고,
사람들의 발전을 위한 노예로 전략해 버린 한 원주민소년의 시선을 통해, 악몽과 같은
그의 기억을 되새겨 본다.

one day, terrible machines invaded and destroied a peaceful village in the forest. so suddenly natives who have naver been closed to civilization lives had to become construction workers and the trees and animals are also became some players for human's fun. a baby elephant which have got crane mixed up with his mom feel any sympathy with a native boy who became a crane worker..

human's insatiable greed could always become the existence which destroy human's heart and the nature. And any way for the material civilization must not be the means which menace the nature, the animal and the human's worth. because the nature definitely wouldn't see us gently.

DESCRIPTION

■ 등장인물 소개

- 소년 : 인간들이 무시하고 있는 자연의 섭리와 인간의 존엄성에 대한 가치를 상징한다.

- 포크레인코끼리 : 현대문명이 나은 창조물이고 자연파괴의 주역이지만,기계 또한 인간들의 파괴수단을 위한 하나의 부산물임을,
그리고 그 문명이 앞으로 인간들에게 어떠한 행위를 할 지라도 그것들에게는 어떠한 잘못도 없음을, 소년을 포크레인조종사로 표현하여
연민의 대상이 되도록 하였다.

- 새끼코끼리 : 자연속 생명이며 가슴인 동물들을 상징하였고, 살아숨쉬는 생명들이
물질문명 보다도 더 두려워 하는 것은 인간이라는 것을 마지막 결말부분에 자신을 구하러 온 포크레인을 엄마로 착각하는 장면을 통해 표현하였다.

- 써커스조련사 : 무분별하게 자신의 이익을 위해 생명의 존엄성과 가치를 무시하는 그릇된 인간의 모습을 상징한다.

■ Introduction of characters

Boy: It symbolizes the nature of providence that humans are ignoring and the value of human dignity.

Forklane Elephant: Modern civilization is a better creation and a leading role in the destruction of nature, but machines are also a by-product of human destruction.
And no matter what the civilization may do to humans in the future, there is nothing wrong with them, expressing the boy as a forklift pilot.
I was made to be the object of compassion.

Baby elephants: They represent animals that are natural and breast animals, and they breathe.
More afraid of material civilization than of material civilization is human beings, which is portrayed at the end of the story as a scene in which Falkrane, who came to save himself, is mistaken for his mother.

Circus trainer: Represents a false human being who indiscriminately ignores the dignity and value of life for his own benefit.

ARTIST

  • 정지숙Jisuk JUNG

    정지숙은 2001년부터 한국에서 애니메이터 /디자이너로 활동하다가2004년부터3년간 프랑스에 거주하며 아트디렉터로 광고, 디자인, 단편 애니메이션 등 다방면에서 많은 활동을 했다. 특히2003년부터 국제영화제 및 디자인공모전에 참여하여 다양한 수상경력을 지니고 있는데 2005년'깐의꿈'은 프랑스 플래시페스티벌 경쟁부문에 진출, 멜번 국제영화제에서도 초청 상영되었고, 2006년 '파란유리새'는 서울국제영화제에서 심사위원특별상을 수상한 바 있다.

    2007년엔 영국으로 건너가 6개월간 아티스트로 활동하였고,2008년 한국으로 다시 돌아와 다수의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특히2008년 '검은무지개'로 대종상영화제에서 장려상을 '금지된장난'으로 KT영상공모전에서
    우수상을 수상하였으며 2008년 제작한 '8 goals' 광고영상은 미국Millenium promise 공모전에서 대상을 받은바 있다.

    Since 2002, Jung Ji Suk's works have been screened and awarded at various animation and film festival such as Internet Festival in Bordeaux and France Flash Festival. "Dream of Cannes" was screened at Seoul Net Festival 2005 and Melbourne International Film Festival.and "the blueglassbird'was also winner at seoul film festival 2006.
    In April and September 2004, she held an exhibition in France. and she is working as designer and movie art director in KOREA, FRANCE and UK.


    2003 Screen in its place / International film festival resfest
    2005 Reve de cannes / Melbourne International Film Festival
    2006 The blue glass bi r/ The thirdscreenfilmfestival(USA) Winner
    2007 The tree fish / ASIFA
    200 The dream of whale / Web animation competition-Grand prize
    2007 Gongmudohaga / Seoul (SENEF)international film festival
    2008 Blackrainbow / Thirteen/WNET's Reel 13 Shorts(New York)
    2008 Forbidden games / Italy cinemabiento Greenfilm festival
    2008 Crane elephant / The 34th Seoul Independent Film Festival

CONTACT

Distrubution
IADG

TICKETING 예매하기

장소
온피프엔
등급
12